머니투데이

"위로와 공감 담아" 에픽하이, 피로한 대중에게 전하는 목소리(종합)

뉴스1 제공 2021.01.18 16:5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에픽하이© 뉴스1에픽하이© 뉴스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에픽하이가 위로와 공감을 듬뿍 담아낸 정규 앨범을 발표한다.

에픽하이는 18일 오후 4시 정규 10집 ‘에픽 하이 이즈 히어’의 첫 번째 앨범 ‘에픽하이 이즈 히어 上'의 온라인 미디어 간담회를 열었다.

에픽하이는 근황에 대해 먼저 말했다. 타블로는 "독립회사를 만들었다"며 "열심히 일을 했고,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 늦게 관심을 받기 시작하면서 코로나19 전에는 투어도 많이 했다"고 소개했다. 미쓰라와 투컷은 "작업실을 오가며 앨범 작업에 매진했다"고 말했다.



타블로는 "사실 지금 앨범을 내는 것이 맞느냐는 고민을 했다"며 "최근에 나와 투컷이 방송국에 갔는데, 유노윤호가 찾아왔었다"고 말했다. 이어 "비도 나오고 나도 나오고 하니 옛날에 활발하게 활동했을 때가 생각난다더라"며 "어쩌면 지금 하는 것이 더 나을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에픽하이는 이번에 2CD로 정규 앨범을 냈다. 투컷은 "하고 싶은 이야기가 많았기 때문에 2CD로 내게 됐다"고 말했다.

에픽하이© 뉴스1에픽하이© 뉴스1
'에픽하이가 여기에 있다'라는 제목에는 17년이 넘은 긴 커리어 속 온갖 산전수전을 겪고도 꿋꿋이 현 위치를 지키고 있는 에픽하이의 다짐이 담겨 있다. 동시에 '이 세상에 날 이해할 사람은 없다'라고 느끼는 이들의 곁을 지키겠다는 위로의 메시지도 함께 담아냈다.

에픽하이는 새 앨범을 통해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에 대해 "위로와 공감이라는 키워드는 우리 에픽하이가 음악을 만들면서 항상 우선시했던 것"이라며 "이것이 없다면 우리 음악의 이유가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특히 미쓰라는 "살면서 좋은 결과물을 내야 한다는 부담감이나 인간 관계에서 오는 스트레스 등으로 공황장애가 왔었다"며 "녹음을 하다가도 뛰쳐나가는 일도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이어 지난해 우리가 느껴보지 못한 좌절감과 공포를 느꼈지 않나, 내가 겪은 경험과 더불어 비슷한 감정을 느낀 사람들에게 위로와 공감을 주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에픽하이© 뉴스1에픽하이© 뉴스1
미쓰라는 18년간 음악을 해오고 있는 에픽하이가 추구하는 음악에 대한 질문에 "눈보다 마음이 호강하는 음악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어 타블로는 "만들 때는 우리의 것, 내는 순간 듣는 분들의 것인 것 같다"며 "듣는 분들이 생각하는대로 메시지가 변형되는 음악인 것 같다"꼬 밝혔다. 투컷은 "우리 음악은 인생이다"라며 "이제는 음악을 한 시간이 안 한 시간보다 길어진 것 같다"고 소개했다.

타이틀곡 '로사리오'는(Feat. 씨엘 지코)는 타인의 불행과 실패를 바라는 자들에게 날리는 시원한 일침을 담았다. 용기를 잃은 현시대 사람들을 대변해 '나는 살아있는 전설이고 이 자리를 지킬 것'이라고 외치는 트렌디하고 강렬한 힙합곡으로, 씨엘과 지코가 피처링으로 참여해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로사리오'와 함께 더블 타이틀곡으로 확정된 '내 얘기 같아'(Feat. 헤이즈)는 슬픈 드라마·영화를 보거나 음악을 들으며 자신의 이야기 같다고 느끼는 이들을 위한 테마곡이다. 기존 힙합곡의 틀을 완전히 벗어버린, 영화나 애니메이션 OST에서나 들을 수 있는 클래식 음악이며 에픽하이와 헤이즈의 호흡이 리스너들의 감성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에픽하이는 이번 앨범에도 화려한 피처링진을 자랑했다. 특히 대마초 흡연 혐의로 재판 중인 가수 비아이의 참여가 화제를 모았던 바.

에픽하이© 뉴스1에픽하이© 뉴스1
타블로는 "협업 상대를 선택하는데 있어서는 여러가지 고민을 하게 된다"며 "무엇보다 그 노래의 완성도를 높아질 수 있게하는 가수를 고민한다"고 비아이의 피처링에 대해서도 무게감 있는 고민이 있었다는 설명을 했다.

투컷은 비아이의 피처링에 대해 "나와 함께 작업한 곡인데, 비아이가 해주면 정말 완성도가 높을 것이라고 판단했다"며 "'수상소감'이라는 곡에는 비아이가 완성도 면에 있어서 꼭 필요했다"고 답했다.

에픽하이는 얻고 싶은 성과에 대해 "눈에 보이는 성과보다는 계속 음악을 하고 있는 것이 감사하다"며 "빨리 요즘 상황이 나아져서 한 공간에서 음악을 하는 시간이 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 6시 공개.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