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비밀의 남자' 이시강, 父 홍일권 향해 "엄현경 왜 함부로 대하냐" 울분

뉴스1 제공 2021.01.14 20:1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KBS 2TV '비밀의 남자' 캡처 © 뉴스1KBS 2TV '비밀의 남자'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비밀의 남자' 이시강이 아버지 홍일권을 향해 울분을 토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에서 차서준(이시강 분)은 유민혁(전 이태풍, 강은탁 분)으로부터 한유정(엄현경 분)이 차우석(홍일권 분)에게 꾸지람을 들었다는 사실을 전해들었다.

차서준은 귀가해 차우석을 보자마자 "왜 그러셨냐"라고 차갑게 물었다. 이어 "왜 죄 없는 유정이한테 그러셨냐. 왜 날 비참하게 만드냐"라며 "유정이 함부로 대할 사람 아니다"라고 소리쳤다.



차우석이 "취했다. 나중에 얘기하자"라며 대답을 회피하자, 차서준은 "아버지는 항상 그랬다. 내가 하는 건 항상 마음에 안 들어하시고 진심따위 신경 안 쓰지 않냐"라며 답답한 마음을 털어놨다.

또한 "내가 뭘 원하는지 말하지 않았냐. 내 입장에서 한번만 생각해 주면 안되냐. 그게 그렇게 어려운 거냐!"라고 소리쳤다.

이에 아내 한유라(이채영 분)가 차서준을 말렸다. 차서준은 한유라가 방으로 들어가자고 붙잡자 "내 몸에 손대지 마"라며 신경질적인 반응을 보였다.


이후 차서준은 "너 때문이야. 네가 그날 유정이 납치만 안 했어도 민혁이 형이 유정이 구하는 일따위 없었을 거다"라면서 화를 냈다. 그러면서 "나 유정이 절대 안 뺏겨"라고 또 한번 속내를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