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더벨]필룩스 유도단, 카타르 국제대회서 '메달 도전'

더벨 임경섭 기자 2020.12.29 10:17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2021년 IJF 월드마스터스 5명 참가, 단일팀 최대 규모 선수 파견



더벨|이 기사는 12월29일(10:06) 자본시장 미디어 '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필룩스 (3,860원 75 -1.9%) 유도단이 카타르 국제대회에 참여해 메달 획득에 도전한다.

필룩스 유도단은 내년 1월 11일부터 13일까지 카타르 도하에서 개최되는 ‘2021 IJF 월드마스터스’ 대회에 참여한다고 29일 밝혔다. 안창림(-73kg), 조구함(-100kg), 김성민(+100kg), 김잔디(-57kg), 한희주(-63kg) 선수들이 출전한다.



국제유도연맹(IJF)에서 주최하는 대회로, 각 체급별 상위 36위 이내의 세계 최고 기량의 선수들에게만 참가 자격이 주어진다. 명실상부한 ‘별들의 전쟁’으로 2021년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개최되기 때문에 올림픽 성적을 예측할 수 있는 기회가 된다.

필룩스 유도단은 배상윤 회장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아시안게임·세계선수권대회 금메달리스트인 황희태 감독과 2012년 런던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송대남 감독을 중심으로 새롭게 팀을 개편했다. 내년 개최되는 첫 국제 대회에 5명의 선수가 출전하면서 단일팀 중 최대 규모의 선수를 파견한다.


황희태 감독은 “선수들이 그 어느 때보다 사기가 충전돼 열정적으로 훈련에 임하고 있다”며 “좋은 성적과 도쿄올림픽 출전이라는 두 마리의 토끼를 잡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한편, 필룩스그룹은 장애를 얻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은퇴한 체육인들에게 매월 생활보조금을 지원하는 등 재기에 성공하도록 도움을 아끼지 않고 있다. 올해에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억원, 집중호우 피해 복구성금 1억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필룩스 차트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