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필룩스그룹 유도단, '2021 IJF 월드마스터스' 단일팀 최대 규모 출전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0.12.29 09:1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필룩스그룹 유도단, '2021 IJF 월드마스터스' 단일팀 최대 규모 출전




필룩스 그룹 유도단은 2021년 1월 11~13일 까지 카타르 도하에서 개최되는 '2021 IJF 월드마스터스' 대회에 안창림(-73kg), 조구함(-100kg), 김성민(+100kg), 김잔디(-57kg), 한희주(-63kg) 선수를 파견하여, 2021년 첫 국제대회 메달 획득에 도전한다고 29일 밝혔다.

'2021 IJF 월드마스터스' 대회는 국제유도연맹(IJF)에서 주최로, 남·여 각 체급별 상위 36위 이내의 세계 최고 기량의 우수한 선수들에게만 참가 자격이 주어진다. 특히 2021년 도쿄올림픽의 성적을 예측할 수 있는 중요한 대회다.

필룩스그룹 유도단은 단일팀 중 최대 규모로 대회에 출전한다. 이는 배상윤 필룩스그룹 회장의 지원 아래 아시안게임·세계선수권대회 금메달리스트인 황희태 감독과 2012년 런던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송대남 감독을 중심으로 팀을 개편한 덕분이다.




황희태감독은 “선수들이 그 어느 때보다 사기가 충전되어 열정적으로 훈련에 임하고 있다"며 "이번 대회의 좋은 성적과 도쿄올림픽 출전이라는 두 마리의 토끼를 잡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억원, 집중호우 피해 복구성금 1억원을 쾌척했던필룩스그룹은 장애를 얻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다수의 은퇴한 체육인들에게 매월 생활보조금을 지원하는 사회활동도 하고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