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올릭스, '혁신형 제약기업' 인증..."R&D 혁신성 인정 받아"

머니투데이방송 이대호 기자 2020.12.02 11:27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올릭스가 정부로부터 '혁신형 제약기업'임을 인정 받았다.

올릭스는 보건복지부로부터 혁신형 제약기업으로 신규 인증을 받았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신규 인증을 받은 제약사 가운데 바이오벤처는 올릭스가 유일하다는 설명이다.



혁신형 제약기업은 지난 2012년부터 보건복지부에서 실행 중인 사업으로, 연구개발 능력 및 글로벌 시장 진출 역량을 갖춘 제약기업을 집중적으로 지원함으로써 제약산업을 미래 성장동력으로 육성하는 것이 목적이다.

이번 사업의 대상은 국내에서 제약산업과 관련된 경제활동을 하는 제약기업으로서, 신약개발 및 연구개발 등에 일정 규모 이상의 투자 실적이 있는 기업이다.

올릭스는 이 자격에 부합한 것은 물론, 투입 자원의 우수성과 연구개발 활동 혁신성을 인정 받았다고 설명했다. 앞으로 2023년까지 혁신혁 제약기업 인증을 유지하게 된다.

해당 인증을 유지하는 동안 '최근 사업연도 매출액이 30억 원 미만일 경우 관리종목으로 지정'되는 매출액 요건에서 면제되며, R&D(연구개발) 비용에 대한 법인세액을 공제 받게 된다.

앞서 올릭스는 지난 10월 체결한 글로벌 기술이전 계약으로 선급금 120여억 원을 지급받은 바 있다. 이는 IFRS 회계 기준에 따라 3개년 간 매출로 분할 인식되기 때문에 이미 2023년까지의 매출액 요건으로부터 자유롭게 됐지만, 이번 인증을 통해 이중으로 안전지대에 놓이게 된다는 설명이다.


이동기 올릭스 대표이사는 "국가에서 당사의 가치를 높이 평가하여 혁신형 제약기업으로 인증해 준 것에 힘입어 앞으로도 지속적인 국내외 R&D 투자를 통해 좋은 성과를 내고, 글로벌 RNA 간섭 치료제 개발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대호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