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솔로 데뷔' 카이 "완성된 뮤직비디오 처음 봐…심장 아프다"

뉴스1 제공 2020.11.30 11:3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카이/SM제공© 뉴스1카이/SM제공© 뉴스1


카이/SM제공© 뉴스1카이/SM제공© 뉴스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엑소의 카이가 타이틀 곡 '음' 뮤직비디오를 보고 벅찬 소감을 밝혔다.

카이는 30일 오전 11시 첫 솔로 앨범 '카이'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진행은 같은 그룹 멤버인 백현이 나섰다.



카이는 하이라이트 뮤직비디오를 공개한 후 "각 곡마다 심혈을 기울여서 촬영했다"며 "중간에 '기억상실'이라는 곡을 촬영할 때는 기찻길에서 찍었는데 정말 추워서 언 몸을 녹이면서 촬영한 기억이 난다"며 웃었다.

이어 "나 김종인이 카이를 통해서 세상에 하고 싶은 이야기를 담았다"며 "저의 아이디어가 많이 들어간 하이라이트 뮤직비디오다"라고 설명했다.

타이틀 곡 '음 (Mmmh)'은 미니멀한 트랙과 심플하면서도 중독성 강한 멜로디가 돋보이는 R&B 팝 곡이다. 가사에는 처음 마주한 상대에게 끌리는 마음을 자신감 있는 어조로 풀어냈다.

카이는 "처음 들었을 때 훅에 정말 꽂혀서 흥얼거렸던 것처럼 중독성이 강한 곡이다"라며 "나른하기도 하지만 강렬한 퍼포먼스도 있고 섹시한 퍼포먼스도 있어서 기대를 많이 해줬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이날 카이는 백현과 함께 완성된 뮤직비디오를 처음 본 뒤 "심장 아프다"라고 말했다. 그는 "내 솔로 앨범 뮤직비디오를 본다는 느낌이 정말 색다르다"라며 웃었다.

더불어 이번 앨범에는 향기에 취해 상대에게 가까이 다가서는 찰나를 묘사한 '낫띵 온 미', 과거의 기억은 모두 잊고 연인에 대한 기억으로만 채우고 싶다는 '기억상실 (Amnesia)', 서로를 탐색하며 점점 매료되는 모습을 표현한 '리즌', 한계를 벗어나 마음이 이끌리는 대로 자유롭게 즐겨보자는 '라이드 오어 다이', 낯선 이에게 묘한 동질감을 느끼고 대화를 건네는 상황을 그린 '헬로 스트레인저'까지 그루비한 매력의 총 6곡이 담겨 있다.


카이는 이날 오후 9시 방송되는 네이버 NOW. '파티 비'에 출연해 타이틀 곡 ‘음 (Mmmh)’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