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진경, 김희애·강동원과 한솥밥…YG엔터테인먼트 전속계약

뉴스1 제공 2020.11.27 17:1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배우 진경/YG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1배우 진경/YG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배우 진경이 빅뱅, 아이콘, 배우 차승원, 김희애, 최지우, 강동원 등이 소속된 YG엔터테인먼트 새 식구가 됐다.

YG엔터테인먼트는 27일 "배우 진경과 전속계약을 맺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과 내공 깊은 연기력의 배우 진경과 한 식구가 되어 매우 기쁘다"라며 "그의 역량을 극대화하고 안정적으로 작품 활동에 임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진경은 연극 무대에서 10여 년간 다져온 탄탄한 연기력으로 출연작마다 존재감을 과시했다. 2012년 KBS '넝쿨째 굴러온 당신'에서 개성 넘치는 캐릭터로 주목받은 그는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 '피노키오' '낭만 닥터 김사부' '하나뿐인 내편', 영화 '감시자들' '암살' '베테랑' '마스터' 등 안방과 극장을 넘나들며 다채로운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진경은 시청률 30%를 돌파하며 인기리에 방송 중인 KBS2 주말 드라마 '오! 삼광빌라!'에서 정민재 역으로 시청자들을 만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