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與 강훈식, "눈치만 보는 국민의힘, 가덕도 입장 뭔가"

머니투데이 권혜민 기자 2020.11.22 17:4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the300]

[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강훈식 지역균형발전 분과장이 16일 오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제3차 한국판 뉴딜 전략회의'에서 '대한민국의 야경이 바뀝니다'를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2020.11.16.  scchoo@newsis.com[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강훈식 지역균형발전 분과장이 16일 오후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제3차 한국판 뉴딜 전략회의'에서 '대한민국의 야경이 바뀝니다'를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2020.11.16. scchoo@newsis.com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2일 국민의힘을 향해 "국정의 파트너라고 자임하는 야당이 국정에 입장조차 명확히 내지 못하는 것이 안타깝고 답답하다"며 "행정수도 완성과 가덕도 신공항 추진에 대한 입장은 무엇인가"라고 지적했다.

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정당은 '국민의 이익을 위하여 책임있는 정치적 주장이나 정책을 추진'하는 단체다. 반대를 한다면 명확히 하고 대안을 내놓아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강 의원은 "민주당 충남도당위원장으로서, K뉴딜 지역균형뉴딜위원장으로서, 부산의 가덕도 신공항 추진을 지지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가덕도 신공항의 장점은 명확하다"며 "부산의 물류체계가 혁신되고 지속가능한 발전의 토대가 마련되면 국가균형발전에도 새로운 전기가 찾아올 것으로 믿는다. 충남에서 영남 현안에 찬성의 목소리를 내는 이유"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국민의힘을 향해 "지난 7월 행정수도 이전이 재공론화된 이후 국민의힘에서는 행정수도 완성에 대한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중앙당은 물론, 충남도당에서도 그 흔한 환영 논평 하나 발표하지 못했다"며 "아마도 가덕도 신공항 추진에 대해서도 그렇게 할 것으로 예측된다"고 꼬집었다.


강 의원은 "(국민의힘은) 눈치만 본다. 자신들의 생각을 밝히지 않고, 그에 따른 책임도 지지 않으려 한다"며 "정당이 당연히 해야 할 직무를 유기하는 것이나 마찬가지"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민주당 충남도당은 가덕도 신공항 추진을 응원하고 협력하겠다"며 "적어도 국민의힘 중앙당, 충남도당은 행정수도 완성과 가덕도 신공항 추진에 대한 입장이 무엇인지 밝혀 주시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