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애플, 중소개발사 앱수수료 15%로 할인…"구글 보고있나"

머니투데이 조성훈 기자 2020.11.18 20:45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올해 기준 매출 100만달러 이하 중소개발사 내년부터 수수료 30%→15%로 절반만 받기로

Apple CEO Tim Cook poses with the all-new iPhone 12 Pro at Apple Park in Cupertino, California, U.S. in a photo released October 13, 2020. Brooks Kraft/Apple Inc./Handout via REUTERS NO RESALES. NO ARCHIVES. THIS IMAGE HAS BEEN SUPPLIED BY A THIRD PARTY. TPX IMAGES OF THE DAY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가 13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쿠퍼티노 애플파크에서 신형 '아이폰12'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제공=로이터 뉴스1Apple CEO Tim Cook poses with the all-new iPhone 12 Pro at Apple Park in Cupertino, California, U.S. in a photo released October 13, 2020. Brooks Kraft/Apple Inc./Handout via REUTERS NO RESALES. NO ARCHIVES. THIS IMAGE HAS BEEN SUPPLIED BY A THIRD PARTY. TPX IMAGES OF THE DAY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가 13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쿠퍼티노 애플파크에서 신형 '아이폰12'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제공=로이터 뉴스1




애플이 중소규모 앱 개발사를 대상으로 유료앱 판매와 인앱결제 수수료를 현재 30%에서 15%로 인하한다고 밝혀 주목된다. 최근 미국 연방정부의 플랫폼 기업 독점 논란에 따른 규제 움직임을 의식한 조치로 보인다. 최근 인앱결제 수수료 30%를 디지털콘텐츠앱 전반으로 확대하겠다는 구글의 행보와도 대조된다.

애플은 18일(현지시간) 앱스토어에서 디지털상품과 서비스를 판매하는 앱개발사중 연간 수익금 100만 달러 이하 중소규모 개발사에대해 수수료를 15%로 낮춰주는 지원프로그램을 발표했다. 이 프로그램은 2021년 1월 1일 시작되며 매출 기준은 2020년이다.

팀 쿡 애플 CEO는 “중소 규모의 개발자들은 글로벌 경제의 중추이자 전 세계 지역사회에서 혁신과 기회의 살아 움직이는 중심"이라면서 "중소 규모의 개발자들이 앱스토어에서 창의성의 새로운 장을 열고 양질의 앱을 개발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이번 프로그램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자세한 세부 정보는 12월 초 공개할 예정이다. 애플은 이번 프로그램 참여 요건으로 기존 개발사 및 앱스토어 신규 진입 개발사 중 모든 앱의 2020년 수익금이 100만 달러 이하인 경우라고 밝혔다. 또 프로그램에 참여 중인 개발사가 100만 달러 수익금 기준을 초과할 경우, 일년중 남은 기간동안 기본 수수료율이 적용된다고 밝혔다. 개발사의 수익금이 향후 어느 해에 100만 달러 이하로 떨어질 경우, 이듬해에 다시 15% 수수료의 대상 자격을 얻어 재신청할 수 있다.


아울러 디지털 상품 및 서비스를 판매하고, 개발자의 수수료 공제후 수익금으로 간주되는 금액이 100만 달러 이상인 앱의 경우 앱스토어 기본 수수료율 30%가 유지된다. 현재 애플 앱스토어에는 180만개의 앱이 등록돼 있으며 2019년 기준 5190억달러 규모의 매출을 기록했다고 애플은 밝혔다.

한편 구글의 경우 내년 1월 20일부터 기존 게임외에 디지털콘텐츠 서비스앱에 대해서도 인앱결제 수수료를 30%로 인상하고 신규등록 앱부터 이를 적용한다고 밝혔다. 기존앱의 경우 9월부터 수수료 인상이 이뤄져 국내외에서 앱개발사들의 반발을 사고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