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누가 뭐래도' 문희경, 나혜미·정헌 사이 의심…"아들한테 들이대는 듯"

뉴스1 제공 2020.10.29 20:5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KBS 1TV '누가 뭐래도' 캡처 © 뉴스1KBS 1TV '누가 뭐래도'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누가 뭐래도' 문희경이 나혜미, 정헌 사이를 의심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누가 뭐래도'에서 노금숙(문희경 분)은 아들 나준수(정헌 분)가 김보라(나혜미 분)로부터 차를 선물받았다는 얘기를 전해들었다.

노금숙은 남편 나승진(김승욱 분)에게 "준수 아무래도 수상해"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아니 보라가 준수한테 차를 갖다 줬다고 한다"라면서 "내가 이런 쪽에 촉이 예민하다. 보라가 준수를 마음에 두고 들이대는 게 분명해"라고 확신했다. 이에 나승진은 "아이고 혼자 또 드라마를 쓴다"라며 믿지 않았다.



이 가운데 노금숙은 김보라의 가정사도 언급했다. 노금숙은 "보라 친아빠(서태화 분) 플러스마켓 상무 맞더라. 아까 낮에 옆집 여자랑 차 마셨는데 내가 슬쩍 물어봤거든. 세상 참 좁다"라고 알렸다.


"그 사실을 두 남편들은 서로 알고?"라는 질문에 노금숙은 "알면 난리나게? 근데 곧 알게 되지 않겠어? 그나저나 전 남편이 상사면 현 남편(김유석 분)이 그만둬야 하는 건가"라고 해 향후 전개를 궁금하게 만들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