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괴물 같아" '컬투쇼' 크러쉬·B1A4·HYNN, 모두가 감탄한 '역대급 라이브'(종합)

뉴스1 제공 2020.10.22 16:0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뉴스1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가수 크러쉬, B1A4(비원에이포), HYNN(박혜원)이 역대급 라이브로 '컬투쇼'를 채웠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크러쉬가 1, 2부, B1A4와 HYNN이 3, 4부에 출연해 입담을 뽐내고, 완벽한 라이브로 스튜디오를 장악했다.

크러쉬는 지난 20일 새 미니앨범 '위드 허'(with HER)를 발매했다. 이 앨범에는 태연, 윤미래, 비비, 이하이 등 여성 보컬들이 피처링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레전드 보컬리스트 이소라도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크러쉬는 올해 방송된 '비긴어게인'으로 이소라와 인연을 맺었다며 "피처링을 요청드렸더니 흔쾌히 수락해주셨다"라고 말했다.



또한 DJ 김태균은 크러쉬가 최근 차를 팔고 집을 전세로 바꿨다고 언급하며 이에 대해 물었다. 크러쉬는 "(군 입대를 앞두고) 지출을 줄여야 하니까 정리를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에 신봉선이 "강아지는 누가 맡아주냐"라고 하자, 크러쉬는 "가족들이 맡아주기로 했다"라고 답했다.

이와 함께 크러쉬는 룰렛을 돌려 나오는 노래들과 신곡을 라이브로 들려줘 청취자들의 귀를 호강하게 했다.

3, 4부에는 지난 19일 정규 4집 '오리진'(Origine)을 발매하고, 타이틀곡 '영화처럼'으로 활발히 활동 중인 B1A4가 나왔다. 이날 신우는 '영화처럼'에 대해 "엔딩이 정해진 영화처럼 우리 사랑은 운명처럼 이어질 것이라는 내용"이라며 "내가 작사, 작곡한 노래다. 군 복무를 할 때, 상병 말에서 병장 초쯤에 작업한 곡"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우리를 기다려준 팬들에게 전하는 메시지를 담았다"며 들어봐 달라고 당부했으며, 이 곡을 라이브로 들려줬다.

22일 신곡 '한 번만 내 마음대로 하자'를 발매하는 HYNN은 곡 발표에 앞서 이를 라이브로 들려줬다. HYNN은 감성 가득한 라이브를 선사한 것은 물론, 고음을 완벽하게 소화해 청취자들을 감탄하게 했다. 산들은 HYNN의 노래를 듣고 "너무 잘한다. 들으면서 깜짝 놀랐다"며 "이런 말 해도 될지 모르겠는데 (노래) 괴물"이라고 말했다. 신우는 "이래도 되나 싶어 웃음이 나왔다"고 해 HYNN의 실력을 치켜세웠다.

이후 산들과 HYNN은 즉석에서 듀엣으로 '안부'를 들려줬으며, HYNN은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까지 라이브로 소화해 DJ 김태균과 신봉선을 감탄하게 했다.


한편 '컬투쇼'는 매일 오후 2시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