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잠실] 류중일, 박용택 은퇴경기 입장 "PS 마지막 경기가 곧..."

스타뉴스 잠실=김우종 기자 2020.10.18 12:01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LG 박용택.LG 박용택.




류중일 감독이 박용택의 은퇴 경기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류 감독은 18일 오후 2시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KIA와 홈 경기를 앞두고 "일단 박용택의 '은퇴 경기'라는 표현이 애매하다"고 입을 열었다.

올 시즌을 마치고 은퇴하는 박용택은 한국시리즈 우승을 꿈꾸며 유종의 미를 바라고 있다. LG는 올 시즌 포스트시즌 진출이 매우 유력하다.




류 감독은 "과거 이승엽은 팀이 포스트시즌 탈락이 확정한 상황서 은퇴 경기 일정을 잡을 수 있었다. 현재 우리는 몇 위로 갈 지는 모르지만, 포스트시즌 진출은 확정적인 상황이다. 은퇴 경기를 하고 포스트시즌을 한다? 모양새가 안 맞는 거 같다. 구단도 그런 방향으로 가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류 감독은 "본인 역시 은퇴 경기 보다는 내년 은퇴식을 생각하는 것 같다"면서 "은퇴 경기라는 말이 안 나왔으면 한다. 은퇴 경기를 하고 포스트시즌에 출전한다? 모양새가 안 좋은 것 같다. 마지막 포스트시즌이 언제 끝날 지 모르겠지만, 끝나는 게 곧 은퇴 경기가 아닐까 생각한다"고 전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