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전북도, ‘자랑스러운 전북인 대상’ 수상자 선정

뉴스1 제공 2020.10.15 17:2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혁신 안종욱, 경제 성도경, 문화 임양원, 나눔 소순갑씨 수상

'자랑스러운 전북인 대상' 수상자. 왼쪽부터 혁신대상 안종욱, 경제대상 성도경, 문화대상 임양원, 나눔대상 소순갑씨.(전북도 제공)2020.10.15 /© 뉴스1'자랑스러운 전북인 대상' 수상자. 왼쪽부터 혁신대상 안종욱, 경제대상 성도경, 문화대상 임양원, 나눔대상 소순갑씨.(전북도 제공)2020.10.15 /© 뉴스1




(전북=뉴스1) 유승훈 기자 = 전북도는 도민의 명예와 자긍심을 높이고 지역 발전에 기여한 ‘제25회 자랑스러운 전북인 대상’ 수상자를 최종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수상자는 Δ혁신분야 안종욱(60) Δ경제분야 성도경(62) Δ문화분야 임양원(91) Δ나눔분야 소순갑씨(79) 등 4명이다.

올해 전북인 대상 후보에는 4개 분야 총 28명의 후보가 추천됐다. 각 분야별 현지조사와 2번의 심사(예비, 본 심사)를 거쳐 최종 4명의 수상자가 결정됐다.



혁신대상 수상자 안종옥씨는 ㈜올릭스의 대표이사다. 인공 태양 광원과 항바이러스 조명 등 LED 특수 분야의 자체 혁신기술 개발로 수출 증대에 노력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경제대상 성도경씨는 비나텍 주식회사의 대표이사다. 지난 2011년 사업체를 전주로 이전해 ‘2019년 대한민국 100대 일자리 으뜸기업’으로 선정되는 등 지역고용 활성화 공적이 높게 평가됐다.

문화대상 임양원씨는 (사)전주기접놀이 보존회 대표이사다. 1990년부터 전주기접놀이 등 전통문화 전승 육성에 이바지해 왔다.

나눔대상 소순갑씨는 청소년 장학사업, 공부방 지원은 물론 (사)전북노인복지효문화연구원을 개원했고 총장으로 40년 간 효 문화 확산에 기여했다.


최훈 전북도 행정부지사는 “자랑스러운 전북인 대상은 각 분야에서 전북의 발전을 위해 묵묵히 땀 흘리고 큰 성과를 내신 한 분에게만 드리는 가장 영예로운 상”이라며 “앞으로도 현장에서 역할을 다하고 계신 훌륭한 도민들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수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