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국민은행, 수출입기업 지원하고자 무보와 맞손

머니투데이 양성희 기자 2020.10.15 15:43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KB국민은행은 코로나19(COVID-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중견 수출입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15일 한국무역보험공사와 '특별출연 및 보증·보험료 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 허인 KB국민은행장(오른쪽),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KB국민은행KB국민은행은 코로나19(COVID-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중견 수출입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15일 한국무역보험공사와 '특별출연 및 보증·보험료 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 허인 KB국민은행장(오른쪽),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은 코로나19(COVID-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중견 수출입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한국무역보험공사와 손을 맞잡았다.

국민은행은 15일 무보와 '특별출연 및 보증·보험료 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국민은행은 무보에 기금 300억원을 출연했다.

기업이 수출신용보증, 수입보험 상품을 이용해 국민은행에 수출입금융을 신청하면 보증료와 보험료를 지원한다. 기업 고객은 보증료, 보험료 지원 외에도 특별보증한도, 보증비율을 우대 받는다.




국민은행은 해외송금 수수료를 면제해주고 신용장수수료를 할인해주는 등 추가적인 혜택을 주면서 기업의 외국환 거래를 여러 면에서 지원하기로 했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에 처한 기업에 도움을 주고 실수요와 맞닿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협약을 맺었다"며 "수출입기업에 든든한 평생금융파트너가 되겠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