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강경준 "'장신영♥'과 결혼하려면 집 나가란 부모님 말에 가출"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2020.09.29 07:57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배우 장신영 강경준/사진=머니투데이 DB배우 장신영 강경준/사진=머니투데이 DB




배우 강경준이 과거 장신영과의 결혼을 반대한 부모님과의 사연을 털어놨다.

지난 28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는 강경준 부모님께 식사를 대접하는 강경준·장신영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장신영은 시부모님을 집으로 초대해 요리를 준비했다.



장신영은 "오늘은 내가 만회하겠어. 예전에 밀푀유 했다가 망한 적 있잖아"라며 의욕을 보였고 밀푀유에 곁들일 월남쌈 요리까지 함께 준비했다. 강경준은 장신영의 요리를 도왔다.

이어 강경준이 "이제 (부모님과) 어색하지 않지?"라고 묻자 장신영은 "결혼하고 나서 많이 풀렸지. 편하게 해주시니까"라고 시부모와의 관계에 대해 언급했다.

강경준은 "결혼 전에 부모님과 싸웠다. (부모님이) '너 신영이와 결혼할 거면 나가'라고 했다"며 "예전에 '동상이몽2'에 나왔던 집이 나와서 혼자 살던 자취방이었다. 근데 이제는 너무 편안해졌다"며 결혼 전 갈등을 고백했다.

장신영은 밀푀유 요리에 성공하며 과거 실패를 만회했고, 월남쌈과 모둠전 잡채까지 한상을 차려 시부모님께 대접했다.

강경준 모친은 며느리 장신영에게 "나도 아들이 둘이고 너도 아들이 둘이잖아. 애가 태어나면 내리사랑이라고 어린 애한테 신경쓰다보면 첫째는 티를 못 낸다"며 "일단 우리 (첫째 손주) 정안이다. 큰애 우선이다. 뭐든지"라고 말했다.


장신영은 "아버님이 정안이 간식 사다놓으시고. 초콜릿도 이만큼 사다놓고. 정안이 주라고. 어머님 표현은 프사에 정안이 정우 있는 것. 손주들 사랑이 넘치신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이에 강경준 모친은 "신영이가 와서 우리가 많이 바뀌었다. 가족여행 가서 사돈끼리 화투도 치고. 쉽지가 않은 일인데 너무 감사하다"고 말해 며느리 장신영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