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배달의민족, 정산대금 1800억 추석전 미리 지급한다

머니투데이 이진욱 기자 2020.09.28 09:53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추석 앞두고 입점 업주들의 원활한 자금 운용 위해"

사진=우아한형제들사진=우아한형제들




배달의민족(이하 배민)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입점 업주들의 원활한 자금 운용을 위해 1820억원 규모의 정산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조기 지급으로 배민에 입점한 업주들은 이달 23~27일 5일 간 발생한 정산대금을 기존 지급일보다 빠른 28일과 29일에 받을 수 있게 됐다.

우아한형제들은 입점 업주의 매출 정산대금을 매일 받을 수 있도록 지난해 4월 업계 최초로 일 정산 시스템을 구축해 운영 중이다. 정산대금은 거래일로부터 영업일 기준 4일 후 업주 계좌로 입금된다.



조기 지급된 정산대금(약 1820억원)은 배민의 자체 보유자금(약 1493억원)과 나이스페이먼츠, NHN KCP(한국사이버결제) 등 제휴 PG사들의 추가 협조(약 327억 원)로 마련됐다. 배민은 지난해 추석과 지난 5월(어린이날 등) 연휴에도 사장님께 정산대금을 조기 지급한 바 있다.


이번 조기 지급 대상은 배민, 배민라이더스, 포장주문 등 배민에 입점한 모든 가게다. 일자별 정산 금액과 입금 일정은 배민사장님광장 홈페이지 ‘셀프서비스’ 내 ‘정산내역’에서 직접 확인할 수 있다.

김석환 우아한형제들 정산시스템팀장은 “추석 연휴와 주말까지 이어지는 공휴일 때문에 늦어진 매출 정산으로 업주들이 자금 운용에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지원하기 위해 조기 지급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배민은 업주들의 고충과 목소리에 항상 귀 기울이고 가게 운영에 도움이 될 수 있는지원책을 함께 고민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