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딜런 칼슨 투런포 폭발, 세인트루이스 3-1로 다시 리드

뉴스1 제공 2020.09.25 11:0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딜런 칼슨. © AFP=뉴스1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딜런 칼슨. © AFP=뉴스1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가 딜런 칼슨의 투런포로 리드를 되찾아왔다.

칼슨은 25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경기에 9번타자 중견수로 선발출전했다.

세인트루이스는 3회말 폴 골드슈미트의 적시타로 1-0 리드를 잡았다. 하지만 4회초 김광현(32)이 흔들리면서 3안타를 맞고 1-1 동점을 허용했다.



그러나 세인트루이스는 4회말 곧바로 리드를 되찾았다. 1사 후 덱스터 파울러가 볼넷으로 출루한 뒤 칼슨이 타석에 들어섰다. 칼슨은 밀워키 선발 코빈 번스의 4구째 88.6마일 커터를 통타, 우측 담장을 넘겼다.


세인트루이스는 4회말까지 3-1로 밀워키에 앞서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