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이휘재 "♥문정원 셋째 임신 제안, 망설인 이유는…"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2020.09.23 06:33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화면 캡처/사진=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화면 캡처




개그맨 이휘재가 셋째 임신을 망설인 이유를 밝혔다.

지난 22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는 딸 출산을 원하는 이필모 서수연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필모 서수연 부부와 아들 담호는 정준호의 아내인 아나운서 이하정과 그의 딸 유담이를 만났다.



이필모는 직접 유담이의 이유식을 만들며 애정을 드러냈으며, 내내 알뜰살뜰하게 챙기는 모습을 보였다.

서수연은 이런 이필모의 모습을 보고 "저렇게 좋아할 줄 몰랐다"고 놀라기도 했다.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화면 캡처/사진=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화면 캡처
이휘재는 이하정 정유담 모녀의 모습을 보고 "셋째 욕심난다"고 말했다.


이어 이휘재는 "얼마 전에도 아내 문정원 씨가 셋째 임신을 제안했다. 그런데 망설였다"며 "또 아들이면 어떡하냐"고 걱정했다.

딸을 키우고 있는 이하정, 장영란은 "딸은 정말 다르다. 이휘재 문정원 부부의 비주얼이 아깝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