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복면가왕' 쥐불놀이, 비쥬 주민이었다…불꽃놀이 2R 진출

뉴스1 제공 2020.09.20 19:0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MBC '복면가왕'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MBC '복면가왕'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그룹 비쥬의 주민이 '복면가왕'에 출연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가왕에 도전하는 복면가수 8인의 1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첫 번째 무대에 오른 쥐불놀이와 불꽃놀이는 UN의 '선물'에 맞춰 하모니를 보여줬다. 판정단의 선택은 불꽃놀이였다. 쥐불놀이는 솔로곡으로 이현우의 '헤어진 다음날'을 부르며 감성을 뽐냈다. 불꽃놀이의 정체는 혼성그룹 비쥬의 주민이었다. 주민은 "비쥬는 해체되었다고 생각하시는데 신곡도 내고 활동 중이다. 방송에 나오지 않다 보니 내 아들조차도 '연예인 맞아요?'라고 물어본다"고 근황을 전했다.




그는 "MBC는 내게 특별하다. 데뷔 앨범으로 첫 번째 1위를 한 곳이다. 20년 만에 왔는데 눈물이 나더라. 꿈만 같은 하루다. 장인어른이 내가 '복면가왕'에서 노래 부르는 모습을 보고 싶다고 하셨는데 작년에 돌아가셨다. 이번에 섭외가 들어왔을 때 장인어른의 선물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