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더벨]유씨아이, 최대주주 변경 완료…경영 정상화 박차

더벨 박창현 기자 2020.09.17 18:21

글자크기

김병양 대표 등 경영권 확보, 지분 추가 확대 계획



더벨|이 기사는 09월17일(18:15) 자본시장 미디어 '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유씨아이(UCI (445원 ▲2 +0.5%))가 최대주주 변경 계약을 마무리 짓고 경영 정상화에 박차를 가한다.

유씨아이는 제3자 배정 유상증자가 완료되면서 최대주주가 판토스홀딩스 및 구본호 씨에서 머큐리어드바이저 및 김병양 대표로 변경됐다고 17일 공시했다.



판토스홀딩스와 구본호 씨는 지난해 7월 13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에 함께 참여해 유씨아이 최대주주로 올라섰다. 이후 주주간 계약을 통해 김병양 대표에게 의결권을 위임하고, 1년 뒤 보호 예수 기간이 끝나면 김 대표 측에 주식매수 우선권을 부여하기로 합의했다.


올해 보호 예수가 종료되자 당사자들은 주주 간 계약을 이행하기 위해 최대주주 변경을 수반하는 주식 양수도 계약을 체결했다. 하지만 급작스럽게 유씨아이가 관리종목에 편입되자 과거에 맺은 주주간 계약을 상호 합의 하에 종결했다. 대신 새로운 투자자를 유치하고 신규 유증도 단행해 원만하게 거래를 마무리 지었다.

최대주주인 김 대표와 머큐리어드바이저는 안정적인 경영권 유지를 위해 보유 지분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UCI 차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