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가로로 부드럽게 '휙'…움짤로 보는 'LG 윙' 놀라운 특징들

머니투데이 박효주 기자 2020.09.15 11:01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LG전자 (92,900원 3400 +3.8%)는 14일 오후 11시(한국시각)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스마트폰 화면을 가로로 돌려쓸 수 있는 스마트폰 'LG 윙'(LG WING)을 공개했다.

LG 윙은 사용자에게 익숙한 바(Bar) 타입 스마트폰을 하고 있지만, 화면 회전 기능인 '스위블 모드'를 이용하면 다양한 방법으로 스마트폰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약 30분간 진행된 이번 행사에서도 이런 주요 장점을 강조했다.



예컨대 유튜브 영상을 시청하면서 보조 화면에서는 다른 콘텐츠 목록을 보거나, 댓글을 작성할 수 있다. 또 메인 화면에서는 내비게이션 앱을 사용하면서 보조 화면으로는 음악이나 전화 등을 내비 화면을 방해하지 않고 이용할 수 있다.

스위블 모드로 동영상을 시청할 때 보조 화면을 한 손으로 편하게 쥐고 감상할 수 있다. 이때 화면이 터치되거나 버튼이 눌리지 않도록 잠글 수 있다.

독특한 폼팩터를 가진 윙은 'ㅜ' 형태 사용 외에도 'ㅏ', 'ㅗ' 등 형태로 사용자 입맛에 맞춰 활용할 수 있다.

폼팩터 변화에 맞춰 카메라도 달라졌다. 형태 자체가 카메라 촬영에 유리하다. 'T'자 형태로 쓰면 한 손으로도 안정감 있게 촬영할 수 있다.

새롭게 탑재된 '짐벌 모션 카메라'도 이런 맥락에서 적용됐다. 짐벌은 카메라로 동영상이나 사진 촬영할 때, 흔들림을 최소화하기 위해 사용되는 장치다. 제품이 기울어지는 반대 방향으로 카메라를 기울여 흔들림을 잡아준다. 짐벌의 흔들림 보정은 꽤 뛰어나 영상 쪽에서는 널리 사용되고 있다.

LG 윙에서 제공하는 짐벌 모션 카메라 기능은 △스마트폰을 움직이지 않고 카메라 각도를 조정하는 '조이스틱' △피사체를 상하좌우 흔들림 없이 촬영하는 '록' △스마트폰이 빠르게 움직여도 카메라가 천천히 따라오며 흔들림 없이 촬영하는 '팔로우' △수평 이동하며 흔들림 없는 촬영을 돕는 '팬 팔로우' △역동적인 움직임을 촬영하기에 적합한 'FPV'(1인칭화각) 모드 등이다.


전면 카메라는 화면을 파는 '노치'나 구멍을 내는 '펀치홀' 디자인을 피하기 위해 사용할때만 자동으로 올라오는 팝업 카메라를 채택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