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뉴딜지수'에 포함되는 40개 종목은

머니투데이 구유나 기자 2020.09.03 17:11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한국판 뉴딜' 유망 기업으로 구성된 '뉴딜지수'가 발표됐다. 뉴딜지수를 추종하는 ETF(상장지수펀드)가 만들어지면 해당 종목에 투자 자금이 유입될 수 있지만, 구성 비중이 한계점으로 지목된다.

3일 한국거래소는 BBIG(배터리·바이오·인터넷·게임) 관련 종목으로 구성된 'K-뉴딜주가지수' 5종을 오는 7일 발표한다고 밝혔다.

뉴딜지수를 추종하는 ETF를 통해 뉴딜기업 간접 투자가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거래소는 다음 달 초 관련 ETF를 조기 상장시킨다는 계획이다. ETF는 펀드에 비해 낮은 수수료와 소액 자금으로도 투자가 가능하다.



대장주 비중이 75%…분산투자 효과는 떨어져
거래소는 배터리, 바이오, 인터넷, 게임 각 분야의 우량 기업 10개사를 선정해 지수를 만들었다. 따라서 뉴딜지수에 포함되는 종목은 총 40개다.

'KRX 2차전지 K-뉴딜지수'에는 주요 배터리 셀 생산업체와 4대 핵심 소재(양극재, 음극재, 분리막, 전해질) 업체들이 포함됐다. △LG화학 (871,000원 7000 +0.8%)삼성SDI (672,000원 1000 +0.1%)SK이노베이션 (264,500원 500 +0.2%)포스코케미칼 (165,000원 2000 -1.2%)SKC (145,500원 3500 +2.5%)에코프로비엠 (183,800원 2900 +1.6%)일진머티리얼즈 (76,000원 1900 +2.6%)두산솔루스 (48,400원 3150 +7.0%)후성 (11,400원 100 -0.9%)천보 (191,400원 5900 +3.2%)다.

'KRX 바이오 K-뉴딜지수'는 △삼성바이오로직스 (805,000원 28000 -3.4%)셀트리온 (288,000원 2500 -0.9%)SK바이오팜 (117,500원 2500 -2.1%)셀트리온헬스케어 (123,400원 1200 -1.0%)유한양행 (67,000원 1500 -2.2%)씨젠 (195,000원 13600 -6.5%)알테오젠 (91,200원 3800 +4.3%)셀트리온제약 (147,700원 1400 -0.9%)한미약품 (347,000원 11500 -3.2%)한미사이언스 (71,000원 3100 -4.2%)로 시가총액 상위 종목 위주로 포함됐다.

'KRX 인터넷 K-뉴딜지수'는 플랫폼, 결제, 소프트웨어(S/W), 클라우드, 5G(5세대 이동통신) 사업자가 고루 담겼다. 구성 종목은 △NAVER (380,500원 -0)카카오 (117,500원 500 -0.4%)더존비즈온 (87,800원 100 -0.1%)케이엠더블유 (61,000원 200 -0.3%)NHN한국사이버결제 (54,000원 -0)아프리카TV (93,500원 4000 +4.5%)KG이니시스 (20,950원 300 +1.4%)서진시스템 (47,150원 50 +0.1%)안랩 (69,400원 400 +0.6%)유비쿼스홀딩스 (21,650원 50 -0.2%)다.

'KRX 게임 K-뉴딜지수'에는 △엔씨소프트 (850,000원 7000 -0.8%)넷마블 (141,000원 4500 -3.1%)펄어비스 (62,000원 2000 -3.1%)컴투스 (170,300원 4000 +2.4%)NHN (74,000원 400 +0.5%)더블유게임즈 (68,500원 -0)웹젠 (39,900원 950 -2.3%)네오위즈 (24,200원 350 -1.4%)위메이드 (57,000원 200 +0.3%)골프존 (90,000원 1000 -1.1%)이 포함됐다.

편입 종목은 사업 영역, 매출, 시가총액 등을 내부적으로 고려해 선정했다는 설명이다. 성장 산업 특성상 시가총액이 주요 기준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종목별 비중은 상위 3개 종목이 각각 25%를 차지한다. 나머지 7개 종목은 시가총액 가중 방식을 택한다. 대형주 비중이 75%에 달하기 때문에 ETF를 통한 분산투자 효과는 제한적일 것으로 보인다.

BBIG 1등 기업에 골고루 투자하고 싶다면
'KRX BBIG K-뉴딜지수'는 앞서 각 산업별 지수에서 상위 종목 12개사를 선정해 만들었다.

해당 지수에는 △LG화학 (871,000원 7000 +0.8%)삼성SDI (672,000원 1000 +0.1%)SK이노베이션 (264,500원 500 +0.2%)SK바이오팜 (117,500원 2500 -2.1%)더존비즈온 (87,800원 100 -0.1%)펄어비스 (62,000원 2000 -3.1%)가 포함된다.

종목들이 동일 비중(8.3%)으로 골고루 담겨있기 때문에 BBIG 주도주에 분산투자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달 말을 기준으로 10개 주요 종목의 시가총액 합계는 322조원으로 코스피에서 20.4% 비중을 차지한다.


한국거래소 측은 "40개 우량종목 중 코스닥종목이 19개 선정돼 코스닥시장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코스닥시장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거래소는 다음 달 '탄소효율 그린뉴딜지수'도 발표할 예정이다. 해당 지수에는 탄소효율 그린뉴딜지수에는 탄소배출량 확인이 가능한 약 500개 종목이 포함된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