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금산지역 수해 피해자 돕기 위한 수재의연금 기탁 이어져

뉴스1 제공 2020.08.26 12:0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전문건설협회 세종시·충남도회와 ㈜에이텍시스템 군에 전달

대한전문건설협회 세종시·충남도회 이호명 회장(왼쪽 두번째)이 문정우 군수에게 수재의연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금산군 제공) © 뉴스1대한전문건설협회 세종시·충남도회 이호명 회장(왼쪽 두번째)이 문정우 군수에게 수재의연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금산군 제공) © 뉴스1




(금산=뉴스1) 백운석 기자 = 집중호우와 용담댐 과다 방류로 피해를 입은 충남 금산지역 수해 피해자를 돕기 위한 수재의연금 기탁이 이어지고 있다.

대한전문건설협회 세종시·충남도회 이호명 회장은 지난 25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금산군에 수재의연금 300만 원을 기탁했다.

이호명 회장은 “피해를 입은 수해자들의 아픔을 전부 헤아릴 순 없지만 피해지역의 빠른 복구를 위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한다”며 기탁의 뜻을 밝혔다.



㈜에이텍시스템 전재완 사업이사(맨 왼쪽)가 문정우 금산군수에게 수재의연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금산군 제공) ©뉴스1㈜에이텍시스템 전재완 사업이사(맨 왼쪽)가 문정우 금산군수에게 수재의연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금산군 제공) ©뉴스1
경기 성남시에 본사를 둔 ㈜에이텍시스템 전재완 사업이사는 같은날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금산군에 수재의연금 300만 원을 기탁했다.

에이텍시스템은 정보기술 및 컴퓨터운영관련 전문업체로 현재 금산군청 내 PC 및 행정전산장비 통합유지보수를 관리하고 있다.

전재완 사업이사는 “금산군에 큰 재해 소식을 듣고 안타까운 마음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한다”며 “피해 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가시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날 기탁한 수재의연금은 대한적십자사 충남지사를 통해 금산군 수해 피해자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