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전문] 강성훈, 여고생 욕설 시비 주장에 "절대 사실무근…고소장 접수"

뉴스1 제공 2020.08.13 22:5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강성훈/뉴스1 © News1 DB강성훈/뉴스1 © News1 DB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그룹 젝스키스 출신 가수 강성훈이 여고생을 밀치고 욕설을 하는 등 시비가 붙었다는 주장을 부인했다.

강성훈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최근 커뮤니티에 올라온 저에 대한 글은 단언컨대 절대 사실무근이며, 금일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그동안 이런 식의 근거 없는 허위사실이 악의적으로 유포돼 왔으나 더는 묵과할 수 없는 수준이라 판단해 앞으로는 이에 대해 선처 없이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항상 저를 지켜봐 주시며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께 감사함을 잊지 않고, 좋은 모습을 보여 드리기 위해 열심히 지내고 있다"며 "더 나은 모습을 보여 드리도록 항상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강성훈은 지난 12일 올라온 한 온라인 커뮤니티 글로 인해 구설에 올랐다. 강성훈과 같은 동네 주민이라 밝힌 여고생은 강성훈과 실수로 부딪쳤지만, 강성훈이 자신에게 욕설을 하고 세게 밀치기까지 했다고 주장했다. 이 같은 내용의 글을 타 사이트에 올렸지만 게시가 중단됐다고도 밝혔다.

이에 강성훈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고소장을 찍은 사진을 올리며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올린 글쓴이를 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등에관한법률위반으로 고소한 사실을 알렸다.

이하 강성훈 인스타그램 글 전문.

안녕하세요. 강성훈입니다.

최근 커뮤니티에 올라온 저에 대한 글은 단언컨대 절대 사실무근이며, 금일 고소장을 접수하였습니다.

그동안 이런 식의 근거 없는 허위사실이 악의적으로 유포되어 왔으나, 더는 묵과할 수 없는 수준이라 판단하여 앞으로는 이에 대해 선처 없이 강력히 대응할 것입니다.

항상 저를 지켜봐 주시며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께 감사함을 잊지 않고, 좋은 모습을 보여 드리기 위해 열심히 지내고 있습니다, 더 나은 모습을 보여 드리도록 항상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