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N인터뷰]① '태백권' 신소율 "♥김지철과 부부 예능? 아이템이 없어요"

뉴스1 제공 2020.08.13 12:18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주)그노스 제공 © 뉴스1(주)그노스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신소율이 남편 김지철과 부부 예능에 또 도전할 계획이냐는 질문에 "아이템이 없어서 (어렵다)"고 말했다.

신소율은 13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태백권'(감독 최상훈) 관련 뉴스1과의 인터뷰에서 부부 예능에 제의가 많이 들어올 것 같다는 말에 "나는 실제로 남편이랑 있을 때 엄청 밝은 스타일이 아닌데 이상하게 카메라만 돌면 밝아진다. 정말 리얼리티면 별말이 없다. 카메라가 있어서 뭔가 해야겠다 느끼나 보다"며 과거 부부 예능 출연 경험을 밝혔다.

이어 "실제 생활은 얌전히 고양이를 봤다가 고양이가 뭔가를 하면 '저거봐' 하는 정도다. 밤에 고민이 있으면 대화를 한다"며 "부부 예능을 잘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 부부 예능 출연 후 내가 잘할 수 있다고 생각한 것들이 현실과 다르구나 하는 걸 느꼈다"고 설명했다.



또한 신소율은 다시 부부 예능에 출연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 "우리 부부는 아이템이 없다. 갈등도 별로 없고, 둘이 뭔가 재밌는 걸 많이 하지도 않아서. 뭘 해야할지 모르겠다"고 설명했다.

신소율은 극중 위험한 상황 속 건달들로부터 자신을 구해준 성준에게 첫눈에 반해 결혼을 결심하는 내조의 여왕 보미 역할을 맡았다.

'태백권'은 대결을 앞두고 홀연히 자취를 감춘 사형을 찾기 위해 속세에 내려온 태백권의 전승자 성준이 우연히 운명의 그녀 보미를 만나 눌러앉게 되고, 생계를 위해 재능을 살려 지압원을 차린 후 벌어지는 일을 그린 코믹 무협 영화다.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코리안 판타스틱 장편 경쟁 부문에 초청된 작품이다.


한편 '태백권'은 오는 20일 개봉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