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N컷] '아는 형님' 선미 "지코 '아무 노래' 싫어했다" 왜?

뉴스1 제공 2020.07.10 17:18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jtbc 제공 © 뉴스1jtbc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가수 선미가 "지코의 '아무 노래'가 싫었다"고 밝혔다.

오는 11일 밤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올 여름을 더욱 핫 하게 만들어줄 가수 선미, 지코, 그룹 몬스타엑스에 셔누, 주헌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최근 녹화에서 이들은 '핫' 하고 '힙' 한 패기로 형님학교를 뒤흔들었다. 특히 몬스타엑스 셔누와 주헌은 툭 치면 나오는 예능감과 눈을 뗄 수 없는 춤 솜씨로 형님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선미의 입담 역시 눈길을 끌었다. 선미는 원곡자 지코 앞에서 "지코의 '아무 노래'가 싫었다"라고 폭로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텔레비전을 틀면 '아무 노래'가 너무 많이 나와서 지겨웠다는 것. 선미는 "한번도 챌린지를 한 적이 없었다"라고 밝혔지만, 이날 지코와 함께 즉석에서 '아무 노래 챌린지'를 선보여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한편 신곡 '서머 헤이트'의 위트 넘치는 챌린지로 돌아온 지코는 챌린지 댄스 원 포인트 레슨에 나섰다. 출연진은 '아는 형님' 본 방송 끝에 붙는 뮤직비디오를 걸고 챌린지 댄스에 응했다. 너나 할 것 없이 열을 올리며 모두가 챌린지에 동참했다는 후문.


올 여름 핫한 가수 둘 선미와 지코의 합동 챌린지 무대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