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최희서·오다기리죠 '아시안 엔젤' 크랭크업…2021 개봉 확정

뉴스1 제공 2020.07.09 08:0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최희서/웅빈이엔에스 © 뉴스1최희서/웅빈이엔에스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최희서가 영화 '아시안 엔젤(가제)'의 촬영을 모두 마치고 개봉을 확정 지었다.

9일 소속사 웅빈이엔에스에 따르면 최희서는 '아시안 엔젤'에 출연해 또 한번 대세 행보에 나선다. '아시안엔젤'은 서로 다른 마음의 상처를 가진 일본과 한국의 가족이 서울에서 만나 새로운 가족의 형태를 모색하는 특별한 휴먼 드라마로 최희서는 '최솔' 역을 맡아 밀도 높은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아시안 엔젤'은 일본을 대표하는 젊은 거장으로 손꼽히는 이시이 유야 감독이 한국 스태프와 100% 한국 올 로케이션 촬영을 진행한 작품으로, 이번 촬영을 위해 3년이라는 기간 동안 철저한 프리 프로덕션을 준비한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높이고 있다.



최희서는 소속사를 통해 "평소 이시이 유야 감독의 팬이었는데 작품 제안을 받아 무척 기쁘고 영광이었다"며 "아름다운 강원도의 풍경과 익숙한 한국의 정취, 가족을 향한 사랑이 따듯하고도 유쾌한 시선으로 그려질 영화이다. 지금까지 본 적 없는 독특한 감성과 새로운 세계관을 선보일 영화가 될 테니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독보적인 캐릭터 해석력으로 존재감을 뽐내는 최희서가 '아시안 엔젤'을 통해 보여줄 또 다른 모습에 이목이 쏠린다.


한편 일본 연기파 배우인 이케마츠 소스케와 오다기리 죠가 함께 한 '아시안 엔젤'은 오는 2021년 상반기에 개봉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