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씨티씨바이오, 아프리카·중동에 400억원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0.07.01 14:4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씨티씨바이오, 아프리카·중동에 400억원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




씨티씨바이오 (7,720원 60 -0.8%)는 버한그룹과 아프리카 및 중동 지역에 3300만달러(약 400억원) 규모의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로써 씨티씨바이오는 기존 라틴아메리카 지역에 150억원 규모의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 계약에 이어 이번 수출로 누적으로 약 550억원 규모의 수출을 확정 짓게 됐다.

씨티씨바이오 관계자는 “'CTCTM COVID-19 IgM/IgG Combo Test’는 IgG 항체와 IgM 항체를 동시에 진단하는 키트로 손끝혈이나 전혈을 ‘혈장분리’ 과정 없이 한 방울만 키트에 떨어뜨리면 10분내 코로나19 감염여부를 신속하게 진단할 수 있는 키트"라며 "대규모 분자진단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지 않은 국가들은 신속진단키트 도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라틴아메리카 지역을 대상으로 한 JDJ그룹과의 공급계약 관련 정정공시는 최근 허가절차 등을 강화하면서 지연된 부분으로 수출에는 아무런 지장이 없다"며 "진단키트 해외 공급 요청이 급증하고 있어 양산물량 증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