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폭우 강릉서 실종된 20대 지적장애 남성 이틀째 수색

뉴스1 제공 2020.07.01 07:0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 News1 DB© News1 DB




(강릉=뉴스1) 박하림 기자 = 최근 기록적인 폭우를 기록한 강원 강릉시에서 지적장애를 앓고 있는 20대 남성이 실종돼 경찰과 소방당국이 이틀째 수색에 나선다.

지난달 30일 오후 3시7분께 강원 강릉시 연곡면 일대에서 지적장애를 앓고 있는 A씨(27)가 실종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30여명을 투입해 수색에 나서 특정 한 구간의 CCTV에서 A씨의 동선을 일부 확보했다.



경찰은 30일 오전 10시께 집을 나간 것으로 알려진 A씨가 폭우 속에 길을 잃었을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

수색은 1일 오전 9시 재개될 예정이다.


강릉시에는 30일 0시부터 오후 3시까지 206.0㎜가 쏟아져서 일 강수량이 지난 1911년 강릉 관측 시작 이후 6월 중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종전 최고 강우량은 1953년 6월28일 160.4㎜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