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비스' 조권 "뉴이스트 렌, 제2의 깝권…정말 깜짝 놀랐다"

뉴스1 제공 2020.06.30 21:2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캡처 © 뉴스1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비스'에 출연한 조권이 '제2의 깝권'으로 렌을 지목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깝권'으로 큰 사랑을 받은 2AM의 조권이 등장했다.

조권은 MC들로부터 '제2의 깝권'에 대한 질문을 받고 "없는 줄 알았는데 있다"라고 답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조권은 "뉴이스트 렌이라는 친구가 있다. 정말 깜짝 놀랐다"고 털어놨다. 이어 "예전에는 '제2의 깝권이 없다. 제가 조금 더 해먹으려 한다' 했는데 뮤지컬 연습 때 렌이 엄청난 깝을 보여주더라"고 설명했다.

MC들은 "렌이 위협적이냐"라고 물어보자, 조권은 "저랑 너무 잘 맞는다. 어제도 새벽까지 통화했다"고 대답했다.


이날 조권은 하이 텐션을 보여줬다. 그러면서 "집에서도 가만히 안 있는 편"이라며 "혼잣말을 잘한다. 노래하다가 신고 들어온 적도 있다. 술 한잔 안 마시고 정말 잘 논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