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현대위아, 33종 신제품 출시로 코로나 뚫는다

머니투데이 우경희 기자 2020.06.24 10:4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현대위아가 24일 오픈한 공작기계 ‘사이버 전시장’의 모습. 현대위아는 이날 사이버 전시장을 통해 총 33종의 공작기계 신제품을 공개했다. /사진=현대위아현대위아가 24일 오픈한 공작기계 ‘사이버 전시장’의 모습. 현대위아는 이날 사이버 전시장을 통해 총 33종의 공작기계 신제품을 공개했다. /사진=현대위아




현대위아 (106,000원 2500 -2.3%)가 공작기계 신제품을 대거 쏟아낸다. 코로나19(COVID-19) 사태로 침체된 공작기계 시장을 정면으로 돌파하기 위한 승부수다.

현대위아는 공작기계 홈페이지 내 ‘사이버 전시장’을 오픈하고 소형 수평 선반 SE2200시리즈와 머시닝센터 KF시리즈 등 총 33종의 공작기계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현대위아는 국내 공작기계 시장 1위다. 정밀성과 강성 등 성능은 높이고 합리적 가격을 책정한 신제품을 통해 1위를 더 굳건히 다지겠다는 포석이다.



현대위아는 코로나19로 대면 마케팅 활동이 어려운 상황을 고려해 국내 공작기계 업체 중 최초로 사이버전시장을 통해 신제품을 공개했다.

소형 수평 선반 SE2200 시리즈는 기존 보급형 선반인 SE2000을 업그레이드 한 제품이다. 성능을 고급형 선반인 L160/230시리즈 수준으로 올렸다. 공작기계의 기초가 되는 베드, 주축(가공을 진행하는 회전대) 등의 설계를 강화해 가공 성능을 크게 높였다.

현대위아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고급형 모델의 정밀도를 보이는 SE2200시리즈를 통해 범용 선반 시장에서의 판매를 대폭 신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머시닝센터 시장에는 신제품 KF-Ⅱ 시리즈를 내놨다. 주축과 이송축의 성능을 대폭 개선한 제품이다.

현대위아는 성능과 편의성을 강화한 정면형 선반 LF2600 II 시리즈, 2개의 주축을 적용하여 생산성을 2배 이상 향상한 수직형 머시닝센터 KF-2SP 시리즈도 함께 출시했다.


현대위아는 이번에 출시하는 모든 공작기계에 화낙(FAUNC)의 최신 콘트롤러를 적용했다. 판매 확대를 위해 ‘타깃 SNS 마케팅’도 도입한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지속적인 연구 개발로 고객의 수요를 100% 충족할 수 있는 공작기계를 선보이겠다”며 “새로운 방식의 고객 커뮤니케이션 채널 또한 지속적으로 발굴해 국내외 공작기계 시장에서 현대위아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