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정해인·전여빈, 대종상 신인상 수상

머니투데이 김지훈 기자 2020.06.03 20:3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정해인·전여빈, 대종상 신인상 수상




정해인과 전여빈이 '제56회 대종상 영화제'에서 신인상을 수상했다.

3일 저녁 7시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씨어터홀에서 열린 제56회 대종상 영화제에서 '유열의 음악앨범'에 출연했던 신인 남우상 수상자 정해인은 "잘하라고 주신 상이라고 생각하겠다"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어 "소중한 청춘의 한 페이지를 함께 해준 분들 덕분입니다. 감사합니다"라며 함께 했던 감독, 작가, 배우, 스태프들을 비롯해 가수 유열에게도 감사함을 전했다. 그러면서 "마지막으로 '유열의 음악앨범'을 봐주신 관객 여러분들 감사드립니다"라고 했다.




'죄 많은 소녀'에 출연했던 신인 여우상 수상자 전여빈은 "노미네이트 된 건 이제 대종상이 마지막일 거다. 뜨겁고 치열하게 연기했던 그때가 생각나서 울컥하다"며 떨리는 목소리로 수상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영화 내내 받았던 마음들이 많았다. 처음의 마음이 흐려지지 않도록, 변하더라도 발전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