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미래차·수소 등 신산업 표준 집중개발에 3258억 쏜다

머니투데이 세종=민동훈 기자 2020.05.31 11:0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2020년도 국가표준시행계획 추진사업 내역/제공=산업통상자원부2020년도 국가표준시행계획 추진사업 내역/제공=산업통상자원부




정부가 미래차, 수소 등 신산업 분야 표준을 집중 개발하고 K-방역모델 등 국민 삶의 질 제고를 위한 표준을 수립하기 위해 총 올해 3258억원을 투입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성윤모 산업부 장관을 의장으로 하는 국가표준심의회가 16개 부‧처‧청 합동으로 수립한 '2020년도 국가표준시행계획'을 의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올해 국가표준시행계획은 제4차 국가표준기본계획(2016~2020년)의 12대 중점추진과제를 달성하기 위해 전년대비 18% 증가한 총 3258억원을 투입, 101개 세부과제를 추진한다.



2020년도 국가표준시행계획 추진사업 내역/제공=산업통상자원부2020년도 국가표준시행계획 추진사업 내역/제공=산업통상자원부




주요 추진내용을 살펴보면 코로나19(COVID-19) 유행 상황에서도 한국이 제안한 국제표준안에 대한 지속적인 국제적 지지를 확보해 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온라인으로 전환된 국제표준화기구(ISO, IEC) 회의 적극 참여, 기술위원회·분과위원회의 의장·간사 활동 지원에 나선다. 타 국가와의 MOU(업무협약)를 적극 활용하고 표준 개발 현황 및 이슈에 대한 주기적 검토와 공유에 나선다.

특히 코로나19 대응과정에서 한국의 진단검사법, 드라이브 스루 진료 등이 국제적 신뢰를 받으며 유효성이 입증된 K-방역모델의 ISO 국제표준화를 관계부처 합동으로 추진한다.

아울러 미래차, 시스템반도체, 바이오·헬스 등 BIG3분야와 수소기술 등 신산업 분야 표준을 집중 개발한다. 예컨대 자율주행차의 경우 인터페이스, 통신, 차량제어 분야 국가표준 개발 및 국제표준 제안을 통해 국제표준을 선점하고 국내 대응체계를 강화하는 식이다.

5G, IoT(사물인터넷), 블록체인 등 첨단 ICT 분야 기술 표준화를 추진하고, 기업의 ICT 표준화 역량 제고에도 힘쓴다. AI(인공지능), VR(가상현실) 등 첨단기술과 콘텐츠 융합 기반의 우수콘텐츠 창출과 국민의 문화향유 확대를 위한 문화기술 표준 기반을 강화한다.


이 밖에도 보건・의료분야 검사·시험의 표준 관리체계를 강하고 보건·의료정보 표준화를 통해 '의료-IT융합' 기반을 조성한다. 물류비 절감 및 국가경쟁력 강화를 도모하기 위해 지능형교통체계(ITS)의 상호호환성과 연동성을 확보하고 물류 표준화 등도 추진한다.

성윤모 산업부 장관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하고 비대면 산업 활성화, GVC(Global Value Chain, 글로벌 가치사슬) 재편 등의 환경 변화에 적극 대응할 수 있는 국가 중장기 표준 전략을 수립하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