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아동돌봄쿠폰 덕분에"…아동복 잘 팔리네, 매출↑

머니투데이 오정은 기자 2020.05.07 09:3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한세드림 모이몰른, 컬리수 가두점 매출 급증...아동돌봄쿠폰 효과

"아동돌봄쿠폰 덕분에"…아동복 잘 팔리네, 매출↑




한세드림은 자사 아동복 브랜드인 모이몰른과 컬리수 로드점 매출이 정부의 ‘아동돌봄쿠폰’ 지급 이후 각 165%, 160%씩 급증했다고 7일 밝혔다.

모이몰른과 컬리수 매출 증가는 아동돌봄쿠폰이 지급된 4월 13일을 기준으로 전(3월 21일~4월 12일), 후(4월 13일~5월 5일) 23일을 비교한 결과다. 한세드림은 아동돌봄쿠폰 덕분에 가맹 소상공인들이 매출 회복에 도움을 얻는 등 어려움 극복에 큰 힘이 되고 있다고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쿠폰이 지급되기 시작한 4월 13일부터 5월 5일 기간은 로드점 매출 비중이 전년 동기 대비해서도 높은 성과를 기록, 모이몰른은 11%, 컬리수는 12%까지 신장세를 기록했다. 한세드림의 전체 매출 중 로드점의 판매 비중은 모이몰른 42%, 컬리수는 35%에 달한다.



아동돌봄쿠폰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불황 타개를 위해 마련된 정책 중 하나로 만 7세 미만 아이를 둔 가정을 대상으로 아동 1인 기준 40만원 상당의 지원금을 제공한다. 쿠폰 사용 만료일은 올해 말까지다.

한세드림의 모이몰른, 컬리수는 아동 및 유아복 전문 브랜드로 아동돌봄쿠폰 주 사용처로 꼽히며 육아 엄마아빠들의 관심을 모았다. 현재 해당 쿠폰은 전국의 모이몰른, 컬리수 로드점 각 85, 62개점에서 사용 가능하다.

한세드림은 아동돌봄쿠폰 효과 외에도 코로나19의 일부 진정 국면에 따른 회복세도 눈에 띄게 증가한 상태다. 실제 모이몰른과 컬리수 매출은 3월 대비 4월 한 달 간 80%, 50% 이상씩 매출이 증가하는 성장 그래프를 보였다.


한세드림 관계자는 “모이몰른은 신생아 제품부터 6세까지 착용가능한 토들러 라인까지 갖췄다"며 "컬리수도 2~11세 이하의 연령대가 착용하기 좋은 품질 좋은 제품들을 판매하고 있어 부모님들이 아동돌봄쿠폰 사용처로 많이 활용해주신다"고 말했다.

한세드림은 2015년 한세예스24홀딩스의 계열사로 편입되며 국내 유아동복 시장을 대표하는 모이몰른, 컬리수, 플레이키즈프로, 컨버스키즈, 리바이스키즈 등을 전개하고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