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이그잭스, 美 이뮤노믹에 1000만 달러 투자 "에이치엘비와 협력"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20.04.20 08:48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이그잭스 (1,440원 10 +0.7%)는 20일 제3자배정 유상증자를 통해 미국 바이오기업 이뮤노믹 테라퓨틱스(이하 이뮤노믹, Immunomic Therapeutics,Inc.)에 1000만달러(약 123억원)를 투자한다고 밝혔다. 취득 예정일은 오는 23일이며 취득 후 지분율은 7.61%(200만주)다.

이그잭스는 안정적인 실적을 기반으로 성장성이 유망한 바이오기업에 투자해 기업가치를 높이겠다는 전략이다.

2006년 설립된 이뮤노믹은 미국 존스홉킨스대학교와 듀크대학교 기술을 활용해 면역치료 기술 유나이트(UNITE)를 개발했다. 이뮤노믹 창업자 윌리엄 헐 대표이사는 미국 테네시대학 생화학 박사로, 지난 20여년 간 글로벌 제약사 및 연구소에서 HIV(면역결핍바이러스), C형 간염 등의 치료제 개발에 일조한 생명공학 전문가다.



2015년 이뮤노믹은 유나이트 기반 알레르기 치료 기술에 대해 일본 아스텔라스와 총 3억1500만달러 규모로 업프론트(반환의무 없는 수익 조건)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한 데 이어 2018년 세계 백신 콩그레스에서 최우수 백신기업으로 선정됐다.


이뮤노믹은 미국 에피백스, 파마젯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유나이트 기술 기반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개발 중이다. 에피백스는 바이러스를 타겟팅하는 백신설계 전문기업이며, 파마젯은 니들프리(바늘 없는 주사기) 약물전달 기술을 보유한 기업이다. 회사는 백신 개발에 필요한 자금에 대해 미국 정부에 지원을 신청한 상태다.

정집훈 이그잭스 대표는 “국내 자본 100%의 글로벌 빅파마로 성장하고 있는 에이치엘비와 사업 파트너가 된 점이 뜻 깊다”며 “에이치엘비 (81,100원 100 +0.1%), 이뮤노믹과의 협력을 통해 신성장동력인 바이오 사업을 강화하고 기업가치를 제고하겠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