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中 윙입푸드 "한국과 상부상조...재해구호협회에 마스크 1만장 기부"

머니투데이방송 이대호 기자 2020.04.08 10:2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윙입푸드 제공

코스닥 상장 중국기업 윙입푸드홀딩스가 한국재해구호협회에 의료용 마스크 1만장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왕현도 윙입푸드 대표이사는 8일 "어려운 시기에 서로 돕는 상부상조는 과거부터 전해 내려온 미덕이고, 코스닥 상장 신세대 중국기업으로서 어려움을 외면하는 건 도리가 아니라고 생각한다."며, "마스크 1만장이 대단한 양은 아니지만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윙입푸드는 코로나19로 인해 중국 전반적으로 경제 활동이 위축됐음에도 온라인 수요와 오프라인 사재기 등으로 인해 매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코로나19가 최고조에 이르렀던 지난 2월 전자상거래와 대형 쇼핑센터를 통한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2배 이상 증가했다는 설명이다.

윙입푸드 최대주주 왕정풍 이사는 "회사는 상장 이후 본격적인 매장 확장과 시장 개발을 위해 노력해 왔다."며, "지난 3월말까지 직영점 3개를 확장했으며, 상점과 마트를 중심으로 38개의 전문매장(허마셴셩21,Aeon 17)을 신설했다."고 전했다.


이어 "허마셴셩과 Aeon 매장은 주민 밀집지역에 자리하고 있어 30분 배달 앱을 이용한 빠른 배송을 강점으로 1분기 매출 성장을 견인했다."며, "코로나19 사태 이후 회사는 온라인을 강화해 중국 전역의 티몰, 징동 및 대형쇼핑센터 플랫폼을 통해 많은 신규 소비자를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이대호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