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서울시, 지구단위계획 재정비해 구로디지털단지 역세권 활성화

머니투데이 이소은 기자 2020.03.26 09:1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위치도. /사진제공=서울시위치도. /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는 지난 25일 열린 제3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에서 대림광역중심 지구단위계획구역 및 지구단위계획 결정(변경)(안)을 수정가결 했다고 26일 밝혔다.

대림광역중심 지구단위계획구역은 2030 서울플랜에서 광역중심으로 중심지 위계가 상향된 곳으로 중심기능 육성 및 구로디지털단지역 역세권 활성화 등을 위해 지구단위계획을 재정비하게 된 지역이다.

이번 재정비로 구역 주변 BYC마트부지(면적 4480㎡)가 구역계에 편입되며 구역 내 도시계획시설 도로, 공공공지 일부가 변경 또는 폐지된다.




또, 신안산선 신설 등 지역 여건 변화 및 현행 기준을 반영해 BYC 특별계획구역의 기반시설, 건축물 밀도 및 용도계획, 대지내 공지계획 등 주요 지침이 변경되며, 구역 남측 도로에 방수설비가 중복결정된다.

서울시 관계자는 “대림광역중심 지구단위계획 결정(변경)이 구로디지털단지역 일대 활성화로 이어져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