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노정진, 김경란에 "이혼 흠 아냐, 우린 운명" 돌직구 고백

머니투데이 임지우 인턴기자 2020.03.25 14:46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2'/사진=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2'




색소폰 연주가 노정진이 방송란 김경란에게 돌직구 고백을 던진다.

25일 오후 11시 방송하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 3회에서는 김경란이 노정진이 교수로 재직 중인 대학에서 데이트를 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공개된 예고편에서 김경란은 데이트 말미에 노정진에게 "주선자인 호란에게 내 이혼 얘기를 듣고 놀라지 않았냐"고 물었다.



이에 노정진은 망설임 없이 "이혼은 개인의 선택일 뿐, 흠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우리는 만날 수밖에 없었던 것이니 만난 것 같다"고 답해 감동을 전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