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이엔에프테크놀로지, 반등 때 상승폭 2배 봅니다-하이

머니투데이 김도윤 기자 2020.03.25 08:31

글자크기



하이투자증권은 25일 이엔에프테크놀로지 (22,900원 ▲50 +0.22%)에 대해 주가가 본격적으로 반등할 때 상승폭이 상당히 클 것이라고 분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2만7000원으로 낮췄다. 이엔에프테크놀로지의 전 거래일 종가는 2만400원이다.

정원석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최근 코로나19(COVID-19) 사태로 반도체, 디스플레이 업체들의 가동률 하락 가능성과 이로 인한 화학 업체들 실적 부진 우려가 부각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모바일용 D램 및 낸드 주문은 둔화될 수밖에 없지만 IDC 업체들의 신규 투자가 이어지면서 서버용 반도체 수요가 이를 상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삼성전자, SK하이닉스의 가동률이 유지되면서 화학 업체들의 반도체 소재 출하는 견조한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고 평가했다.

정 연구원은 제품 및 고객 다각화, 생산 공정 개선 등으로 지난해부터 기초 체력이 강해진 이엔에프테크놀로지의 올해 1분기 호실적에 대한 기대감은 여전히 유효하다고 진단했다. 올해 1분기 매출액은 1209억원, 영업이익은 16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8%, 39%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정 연구원은 이엔에프테크놀로지의 목표주가 하락은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전세계 증시 밸류에이션이 하락한 상황을 반영해 적용 PER(주가수익비율) 배수를 조정한 영향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주가는 올해 예상 실적 기준 PER 4배 수준으로 역사적 하단 수준이라고 조언했다. 향후 주가 반등 때 평균 밸류에이션 수준으로만 회복하더라도 상승폭이 상당히 클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엔에프테크놀로지 차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