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폐렴 증상' 보인 관악구 30대 남성 사망… 증상 어떻길래

머니투데이 김지성 기자 2020.02.18 15:4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우한=AP/뉴시스]지난 16일(현지시간) 중국 후베이성 우한의 진인탄 병원에서 방호복으로 무장한 한 의료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의 상태를 기록하고 있다.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17일 하루 전국의 코로나19 확진자가 1천886명 늘고 사망자는 98명 증가했다고 18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17일 기준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7만2천436명이며 사망자는 1천868명으로 집계됐다. 2020.02.18.[우한=AP/뉴시스]지난 16일(현지시간) 중국 후베이성 우한의 진인탄 병원에서 방호복으로 무장한 한 의료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의 상태를 기록하고 있다.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17일 하루 전국의 코로나19 확진자가 1천886명 늘고 사망자는 98명 증가했다고 18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17일 기준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7만2천436명이며 사망자는 1천868명으로 집계됐다. 2020.02.18.




중국에 다녀온 서울 관악구 거주 30대 남성이 폐렴 증상을 보이다 사망하면서 이 증상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18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서울 관악구 조원동에 거주하는 39세 남성이 이날 오전 10시25분쯤 인근 병원으로 이송 도중 숨졌다.

이 남성은 지난달 중국 하이난으로 가족여행을 다녀왔고 폐렴 증상을 보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대학교병원 의학정보 사이트에 따르면 폐렴은 세균, 바이러스 등 미생물로 인한 감염이 원인이다. 폐렴에 걸리면 폐에 염증이 생겨 정상적인 기능에 장애가 생긴다.

증상으로는 호흡기계 자극에 의한 기침, 염증 물질 배출에 의한 가래, 숨쉬는 기능의 장애에 의한 호흡곤란 등이 있다. 가래는 끈적하고 고름 같은 성상으로 나올 수 있고, 피가 묻어 나오기도 한다.


폐를 둘러싸고 있는 흉막까지 염증이 퍼진 경우 숨쉴 때 통증이 유발될 수 있다. 호흡기 증상 외 구역, 구토, 설사 등 소화기 증상도 발생할 수 있다.

또 두통, 피로감, 근육통, 관절통 등 전신 질환이 나타날 수 있다. 염증의 전신 반응에 의해 보통 발열이나 오한을 호소한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