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경기도, 2500억 규모 올해 축산시책 추진계획 수립…전년 대비 13.6%↑

머니투데이 수원=김춘성 기자 2020.02.13 10:09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지속가능한 축산기반 조성 등 5개 전략 방향 64개 사업 추진



경기도가 올해 총 2500억원의 사업비를 투자 '사람과 환경 중심의 행복·스마트 축산' 구현에 나선다. 지난해 축산시책 전체 사업비 약 2200억원보다 13.6% 가량 증가한 규모다.

도는 이 같은 내용의 ‘2020년도 경기도 축산시책 추진계획’을 수립 추진에 나섰다고 13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올해 축산시책은 변화하는 여건에 맞춰 경쟁력 강화를 도모, 고품질의 축산물을 도민에게 공급하고, 깨끗하고 안전한 축산환경을 만드는데 초점을 뒀다.



최근 아프리카돼지열병, 구제역, 조류인플루엔자 등으로 동물복지와 친환경 축산에 대한 관심이 높은 만큼 이에 적극 부응하겠다는 의도다.

이를 위해 △지속가능한 축산기반 조성, △축산업 경쟁력 강화, △자연친화적 축산환경 조성, △사료생산 및 품질관리, △가축개량 및 말산업 육성 등 5개 전략방향을 설정 총 2500억원 규모의 64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지속가능한 축산기반 조성’을 위해 축사시설 현대화 사업, 스마트 축사시설 확대, 에코팜랜드 조성 등 4개 사업에 802억원을 투자한다.

‘축산업 경쟁력 강화’ 차원에서는 경기한우 명품화, 축종별 맞춤형 육성, 가축재해보험 가입 지원 등 555억원을 투자해 14개 사업을 추진한다.

‘자연친화적 축산환경 조성’을 위해서는 해충악취 저감, 퇴액비살포 지원, 가축행복농장 인증·지원 등 7개 사업에 381억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사료생산 및 품질관리’ 차원에서는 549억원을 들여 조사료 생산지원, 유휴지 풀사료 생산, 부존자원 사료화, 사료 제조시설 품질·안전 관리 등 10개 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다.


‘가축개량 및 말산업 육성’을 위해 자체 씨수소 생산, 우량종축 생산·보급, 공익적 승마지원, 승용마 생산지원 등 29개 사업에 213억원을 투자한다.

도 관계자는 “올해 경기도 축산은 사람과 환경을 우선시 하고, 미래지향적 축산업으로 변화하는 중요한 시기가 될 것”이라며, “축산농가와 도민이 상생할 수 있도록 각 시군 및 유관기관과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