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샤를리즈 테론, 흘러내릴 듯 우아한 드레스…"매혹적"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2020.02.10 23:0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샤를리즈 테론, 영화 '밤쉘'로 '2020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주연상 후보 올라

배우 샤를리즈 테론/AFPNews=뉴스1배우 샤를리즈 테론/AFPNews=뉴스1




배우 샤를리즈 테론이 흘러내릴 듯한 디자인의 블랙 드레스로 고혹미를 뽐냈다.

샤를리즈 테론은 9일(현지 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할리우드 돌비 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참석했다.

이날 샤를리즈 테론은 깊은 라운드 넥, 흘러내릴 듯 어깨를 감싸는 블랙 스트랩과 아찔한 트임이 멋스러운 블랙 드레스를 입고 등장했다.



레드 카펫에 오른 샤를리즈 테론은 트임 디테일 사이로 다리 라인이 드러나도록 당당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포즈를 취해 눈길을 끌었다.

배우 샤를리즈 테론/AFPNews=뉴스1배우 샤를리즈 테론/AFPNews=뉴스1
9:1 가르마로 정갈하게 빗어넘긴 헤어스타일을 연출한 샤를리즈 테론은 그윽한 아이메이크업과 촉촉한 누드 립으로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한 샤를리즈 테론은 화려한 목걸이로 깊이 파인 네크라인을 채웠으며, 깔끔한 스터드 귀걸이와 반지로 럭셔리한 포인트를 더했다.

샤를리즈 테론은 발목을 감싸는 블랙 스트랩 샌들을 선택하고, 매니큐어와 패디큐어 역시 블랙 컬러를 선택해 통일감 있는 드레스 패션을 완성했다.

배우 샤를리즈 테론/AFPNews=뉴스1배우 샤를리즈 테론/AFPNews=뉴스1
이날 샤를리즈 테론이 선택한 드레스는 패션 브랜드 ' 크리스찬 디올'이 제작했다.


한편 샤를리즈 테론은 영화 '밤쉘'로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주연상 후보에 올랐으나 여우주연상은 영화 '주디'의 르네 젤위거에게 돌아갔다.

이 기사의 관련기사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