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모두투어, 호텔 발 넓힌다…5월 '스타즈 프리미어 동탄' 개관

머니투데이 유승목 기자 2020.02.10 10:3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국내 대표 아웃바운드(내국인의 해외여행) 패키지 여행사 모두투어가 호텔 사업을 확장한다.

모두투어네트워크는 호텔운영법인 모두스테이가 오는 5월 '스타즈 호텔 프리미어 동탄'을 개관한다고 10일 밝혔다.

경기도 화성시에 들어서는 스타즈호텔 프리미어 동탄은 총 442실 규모(지하5층, 지상20층)의 경기 남부권 최대 비즈니스 호텔이다. 모두투어가 내세운 '스타즈(STAZ)' 브랜드를 한층 끌어올린 고급 브랜드다. 업스케일(Upscale) 브랜드답게 조·중·석식이 모두 가능한 올데이 다이닝 레스토랑과 미팅룸, 키즈 전용 풀장 등 최신 시설과 숙련된 인적 서비스까지 갖췄다는 설명이다.



특히 최근 반려인구 증가 및 반려견 레저 시설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는 것을 반영, 맞춤형 서비스인 반려견 동반 객실과 호텔 내 별도의 반려견 전용 가든을 만들었다. 비즈니스 고객 뿐 아니라 가족단위 호캉스(호텔+바캉스) 고객까지 공략한다는 것이다.


최근 모두투어는 국내 호텔업계에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 2012년 호텔사업이 뛰어든 뒤 2014년 모두스테이를 설립, 독자 브랜드 스타즈를 만들었다. 현재 서울 명동 1, 2호점 등 6곳의 호텔을 운영 중이다. 이번 스타즈 동탄 개관으로 총 객실을 1600개까지 확장한 모두투어는 이를 통해 여행업과 호텔업의 시너지를 확대, 그룹 주력사업으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모두투어 관계자는 "이번 스타즈 프리미어 동탄은 투숙객이 호텔 안에서 모든 것을 해결할 수 있는 '올 인 호텔'"이라며 "향후 대형 쇼핑몰과 4호선 지하철 연장까지 완료되면 비즈니스부터 엔터테인먼트까지 한 곳에 결합된 멀티플렉스 호텔로 부각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