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낭랑 18세에 '복면가왕' 뺏긴 만찢남, 판정단 뜬다

머니투데이 남형도 기자 2020.01.24 11:1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복면가왕 6연승을 거두고 물러난 '만찢남' 가수 이석훈이 판정단으로 돌아온다.

26일 방송되는 MBC 설특집 '복면가왕'에선 가왕 출신 이석훈이 래퍼 그리, 에이프릴 나은&채경, 고영배 등과 판정단으로 등장할 전망이다.

이석훈은 6연승을 거두다 현 가왕 '낭랑 18세'에 왕좌를 내줬다.



판정단석에 처음 앉게된 그는 "여기서 보니 또 새로운 것 같다"며 소감을 전했다. 가왕 출신 다운 매서운 추리를 뽐낼 것으로 보인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