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동대문에 젊은 여행객 몰릴까…나인트리 동대문 오픈

머니투데이 유승목 기자 2020.01.06 10:3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명동과 인사동에 이어 4번째 개장…스마트 셀프체크인·아웃 등 밀레니얼 여행객 특성 반영

파르나스호텔의 비즈니스 브랜드 나인트리가 오는 14일 동대문에 4번째 지점을 오픈한다. /사진=파르나스호텔파르나스호텔의 비즈니스 브랜드 나인트리가 오는 14일 동대문에 4번째 지점을 오픈한다. /사진=파르나스호텔




파르나스호텔이 독자적으로 내세운 토종 비즈니스 브랜드 나인트리호텔이 쇼핑과 전통이 공존하는 동대문에 둥지를 튼다. 나인트리호텔은 오는 14일 동대문에 4번째 지점을 오픈한다고 6일 밝혔다.

나인트리 동대문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와 서울의 관문이자 대표 유적인 동대문, 한류 K패션의 심장인 동대문 패션타운 등과 인접해 쇼핑과 문화를 즐기기에 최적의 조건을 갖췄다.

22층 규모의 신규호텔은 219개의 모던 스타일 객실을 비롯, 뷔페 레스토랑, 강북 시내를 조망할 수 있는 루프탑 가든, 투숙객을 위한 무료 서비스 공간 라운지 나인 등으로 구성된다. 특급호텔 수준의 침대와 침구류는 물론, 나인트리 시그니처 특화 서비스인 '숙면을 위한 9가지 베개 대여 서비스'도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파르나스호텔의 비즈니스 브랜드 나인트리가 오는 14일 동대문에 4번째 지점을 오픈한다. /사진=파르나스호텔파르나스호텔의 비즈니스 브랜드 나인트리가 오는 14일 동대문에 4번째 지점을 오픈한다. /사진=파르나스호텔
나인트리 동대문은 가심비(가격 대비 심리적 만족)와 가성비를 동시에 추구하는 밀레니얼 여행객들의 특성을 호텔 서비스에 적극 반영했다. 불필요한 시간 낭비를 줄이고 스마트한 경험을 할 수 있는 셀프 체크인·아웃이 가능한 키오스크와 체크아웃 후에도 가볍게 관광과 쇼핑을 즐길 수 있도록 짐을 맡길 수 있는 셀프 라커룸, 다양한 지역의 여행객들이 쉽게 마음을 터놓고 소통할 수 있는 무료 휴식 공간 라운지 나인 등을 조성했다.


김호경 나인트리호텔 대표는 "나인트리 동대문 오픈을 계기로 나인트리호텔 운영규모가 총 1000실을 넘어섰다"며 "최근 패션 한류로 주목 받으며 DDP를 비롯, 2025년 서울대표도서관 건립이 확정되는 등 지속적으로 젊어지는 문화구역인 동대문에서 합리적인 투숙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나인트리호텔 동대문은 오는 2월29일까지 오픈 기념 특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나인트리호텔 공식 예약 웹사이트나 유선으로 직접 예약 시 이용 가능하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