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사람사는 집 맞아?" 김준수 초고층 럭셔리 하우스 공개

머니투데이 임지우 인턴기자 2019.12.12 09:27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사진=김준수 인스타그램/사진=김준수 인스타그램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준수가 자신의 럭셔리 하우스를 공개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새 파일럿 프로그램 '공유의 집'에선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김준수의 초고층 럭셔리 하우스가 공개됐다.

방송에 공개된 김준수의 집은 고급스러운 인테리어와 명품 숍을 방불케하는 드레스룸 등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이를 본 다른 멤버들은 "사람사는 데가 맞냐"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노홍철은 김준수 집에 있는 소파를 보며 "두바이 호텔에서 본 소파"라며 "그냥 부자가 아니라 큰 부자네"라고 말했다.



이 날 김준수는 박명수, 노홍철, 박하나, 찬미 등의 멤버와 함께 살 집에 고급 안마의자와 고가의 외제차 등을 '공유'하기 위해 가져오기도 했다.


이번 방송으로 10년만에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 김준수는 "사실 실감이 안 난다"며 "제가 연예인이라고 불리는 게 쑥스럽다. 방송에 나가야 연예인인데 10년간 못 나간 사람이 어떻게 연예인이라 불릴 수 있겠냐"라고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공유의 집'은 스타들이 각자 자신의 물건을 한 집에서 공유하며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공유경제'에 대해 느껴보는 프로그램이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