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철도시설공단, 수원시와 주민편익시설 설치 협약

머니투데이 송선옥 기자 2019.12.10 15:28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수인선 수원시 지하화 구간 상부에 설치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사진 왼쪽)이 엄태영 수원시장과 수인선 수원시 지하화 구간 상부에 주민편익시설을 설치하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한국철도시설공단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사진 왼쪽)이 엄태영 수원시장과 수인선 수원시 지하화 구간 상부에 주민편익시설을 설치하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수원~인천 복선전철(수인선) 건설사업 수원시 지하화 구간 상부에 주민편익시설 설치를 위해 수원시와 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양 기관 협의로 당초 지상으로 건설할 예정이었던 수원시 구간이 2013년 지하노선으로 변경됐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상부 공간을 주민 쉼터로 제공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공단은 수원시 지하화 상부공간과 옛 수인선 협궤터널을 정비해 조경시설을 조성하고 보행육교 2개소(고색지하차도, 황구지천)를 설치한다. 수원시는 약 159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계획이다.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은 “수원~인천 복선전철 건설사업의 수원역~한대앞역 구간은 2020년 8월 적기 개통을 목표로 정상 추진하고 있다"며 "주민편익시설 설치공사도 안전하게 마무리하여 시민들에게 편안한 휴게공간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