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美 신규 실업자 1만명 줄었다…7개월래 최저

머니투데이 뉴욕=이상배 특파원 2019.12.06 01:07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美 신규 실업자 1만명 줄었다…7개월래 최저




미국의 신규 실업자 수가 7개월만에 최저 수준으로 줄었다.

5일(현지시간) 미 노동부 발표에 따르면 지난주 미국의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20만3000건으로 전주 대비 1만건 감소했다.

지난 4월 중순 이후 가장 적은 수치로, 시장 예상치의 중간값인 21만5000건에 크게 못 미친다.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줄어든 것은 그만큼 고용시장 상황이 좋아졌음을 뜻한다.


현재 미국의 실업률은 3%대 중반으로 최근 50년 동안 가장 낮은 수준이다.

4주 평균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종전보다 2000건 줄어든 21만7500건으로 집계됐다.

이 기사의 관련기사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