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수과원, 제16차 한·중·일 해파리 국제 워크숍 개최

머니투데이 함혜강 MT해양에디터 2019.12.02 17:33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해파리 피해 대응 위한 공동대응 워크숍 12. 3 ~5일 까지 열려

우리나라 해수 온도가 상승하면서 유입되기 시작한 아열대성 맹독 노무라입깃해파리와 잠수부가 나란히 물 속에 있다 /사진=AFP우리나라 해수 온도가 상승하면서 유입되기 시작한 아열대성 맹독 노무라입깃해파리와 잠수부가 나란히 물 속에 있다 /사진=AFP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은 해파리 대량출현에 따른 공동 대응방안 마련을 위한 ‘제16차 한·중·일 해파리 국제 워크숍’을 오는 12월 3일부터 5일까지 부산에서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워크숍에 참석하는 한·중·일 해파리 전문가 80여명은 각국의 해파리 연구결과를 서로 공유하고 피해예방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국제 워크숍에서는 각 국가별로 ▲노무라입깃해파리 분포와 이동 예측 ▲해파리 대량발생이 해양생태계에 미치는 영향 ▲생리·생태연구 ▲노무라입깃해파리 기원지 ▲노무라입깃해파리 독성분 등에 대한 총 25편의 연구결과가 발표된다.



특히, 올해는 예년에 비해 대량 출현한 노무라입깃해파리의 발생원인 분석을 위해 ▲2019년 노무라입깃해파리 출현 경향 및 분포 ▲여객선을 활용한 노무라입깃해파리 모니터링 연구 ▲2019년 노무라입깃해파리의 수층별 분포연구 등의 결과가 발표되며, 이에 대한 심도 깊은 논의도 이뤄질 예정이다.


또한 우리나라에서는 연안에서 대량 발생하는 ▲보름달물해파리의 유전자 연구 ▲보름달물해파리 대량발생의 예방관리 ▲득량만의 보름달물해파리 폴립연구 ▲국내 출현하고 있는 해파리 4종에 대한 독성 연구 등의 내용을 발표한다.

최완현 국립수산과학원장은“해마다 여름철이면 한반도 주변 해역에 출현하는 해파리로 인한 피해예방을 위해 국제 공동연구와 협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