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스탠포드 수석 졸업' 인순이 딸, MS 퇴사 후 집에 온 이유는

머니투데이 정단비 인턴 2019.11.12 08:14
의견 1

글자크기

지난 11일 SBS Plus '밥은 먹고 다니냐?'에 인순이 출연해 외동딸 근황 밝혀…현재 피트니스 관련 창업

가수 인순이와 와 인순이 남편, 딸 박세인 씨 / 사진= 인순이 인스타그램, tvN '명단공개' 캡처본가수 인순이와 와 인순이 남편, 딸 박세인 씨 / 사진= 인순이 인스타그램, tvN '명단공개' 캡처본




가수 인순이가 미국 스탠포드 대학을 수석으로 졸업한 외동 딸의 근황을 밝혔다.

지난 11일 방송된 SBS Plus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인순이는 미국 스탠포드 대학을 수석 졸업한 딸이 퇴사 뒤 창업을 하겠다고 집을 들어왔다고 밝혔다.

김수미는 "딸은 지금 미국에 있는 거냐"고 물었다. 이에 인순이는 "딸은 졸업해서 좋은 회사에 취직했는데, 창업하겠다고 보따리 싸서 들어왔다"고 답했다.



인순이는 "딸이 가수하겠다는 이야기는 안 했지만 내가 볼 땐 끼가 너무 많다. 아마 꿈을 누르는 듯한 느낌이 있어서 가끔은 미안하다"고 털어놨다


인순이의 외동딸 박세인씨는 서울국제학교를 나와 스탠포드 대학 커뮤니케이션 학과를 수석으로 졸업했다. 그는 한국어, 영어, 중국어, 스페인어 등 4개 국어에 능통하다.

박씨는 세계적 IT 기업인 마이크로소프트사에 입사했으나, 퇴사 뒤 현재 피트니스 스타트업 '넉아웃'(KNOCKOUT) 대표를 맡고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의견 1
TOP